설 때 울산에 갈 준비를 하면서 왕자님이 말했다.

"자, 이제 귀성 전쟁이다!  뭘 준비하지!"

봄비, 나 '?'

왕자 왈 " 대포와 총을 준비하라!"